2024.07.03 (수)

  • 흐림동두천 24.3℃
  • 흐림강릉 29.8℃
  • 흐림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7.0℃
  • 구름조금대구 31.4℃
  • 구름조금울산 29.9℃
  • 구름많음광주 28.8℃
  • 흐림부산 26.6℃
  • 구름많음고창 29.5℃
  • 구름많음제주 31.4℃
  • 흐림강화 23.6℃
  • 흐림보은 26.3℃
  • 흐림금산 27.5℃
  • 구름많음강진군 29.6℃
  • 구름많음경주시 32.2℃
  • 구름많음거제 24.4℃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선진, 여름철 대비 양돈 ‘첫 출하 150일’ 챌린지 시행

- 여름철 농장환경 데이터 분석 ··· 출하일령 단축 솔루션 제시
- 급이기 · 급수기 · 온도 관리 제안은 물론, 특별처방사료 공급까지

 

스마트 축산전문기업 선진(총괄사장 이범권)이 다가 올 여름철을 대비하여 출하지연을 예방하고, 고객 농장의 성적향상에 기여하고자 ‘첫 출하 150일’ 챌린지를 시작한다.

 

양돈산업은 계절적 수요에 따른 돈가 변화로 인해 여름철 성적향상이 중요하다. 하지만 여름철 고온다습한 환경은 돼지의 출하일령과 증체를 지연시켜 농장의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이에 선진은 고객 농장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고자 ‘여름철 첫 출하 150일’ 챌린지를 마련했다. 

 

이번 솔루션은 선진의 양돈전산관리 프로그램 ‘피그온(Pig-On)’ 을 통해 수집된 자료 중 여름철 출하 성적이 우수한 농장 데이터를 분석하여 고안되었다. 특히 선진은 첫 출하일령을 150일에 맞추는 것을 중점적으로 제안할 예정이다. 한돈전산경영관리시스템 한돈팜스에 따르면 6~10월 국내 양돈장의 돼지 출하는 200일령이 넘어 출하가 지연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단축시키기 위해 선진은 선제적인 관리가 가능한 ‘첫 출하 일령’을 기준으로 150일령을 맞추는 것을 제안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한 컨설팅 진행에 나선다. 첫 출하일령을 150일령으로 맞추면 여름철 평균 출하일령을 170일령으로 안정적인 관리를 할 수 있다. 

 

선진은 출하일령 관리를 위해 ▲급이기 및 급수기의 관리, ▲열대야 돈사 적정 온도의 구체적 관리법을 마련하여 공유한다. 또한 돼지의 여름철 더위 스트레스와 증체 개선을 위한 특수 처방 사료도 함께 공급하고 있다. 선진은 최근 2년간 여름철 출하 우수 농장들의 환경 데이터를 분석하였을 때 무엇보다 돼지가 제대로 된 양의 사료를 섭취하는 것이 관건이라고 보고, 이를 위한 쉽고 효과적인 방법들을 제시한다. 

 

김승규 사료영업본부장은 “여름철 출하지연으로 고객 농장이 어려움으로 겪지 않도록 선진은 축적된 환경 데이터를 기반으로 이번 솔루션을 마련했다”며 “세심하고 전문적인 컨설팅을 통해 고객 농장이 생산성 향상을 이뤄내는 데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