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1 (금)

  • 구름조금동두천 23.2℃
  • 맑음강릉 23.9℃
  • 맑음서울 26.4℃
  • 맑음대전 21.8℃
  • 구름많음대구 22.4℃
  • 구름많음울산 21.5℃
  • 구름많음광주 22.6℃
  • 흐림부산 21.8℃
  • 구름많음고창 22.6℃
  • 흐림제주 21.7℃
  • 구름조금강화 22.1℃
  • 맑음보은 17.9℃
  • 구름많음금산 18.9℃
  • 구름많음강진군 20.2℃
  • 구름많음경주시 22.6℃
  • 구름많음거제 21.7℃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국립축산과학원, ‘난축맛돈’ 산업화 확대 위한 학술토론회 개최

- ‘난축맛돈’ 개량 성과와 연구 방향 설명, 부위별 시식회도 마련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국립축산과학원에서 개발한 흑돼지 ‘난축맛돈’ 산업화 확대 방안을 모색하는 학술토론회를 5월 22일 난지축산연구소(제주특별자치도)에서 개최했다.

 

국립축산과학원과 난축맛돈연구회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학술토론회에는 ‘난축맛돈’ 생산 농가, 유통업체, 판매 식당, 전문 자문위원을 비롯해 제주특별자치도 내 축산 관련 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난축맛돈’은 주로 구이로 즐기는 국내 돼지고기 소비 문화에 맞게 전체 부위를 구이용으로 먹을 수 있게 개발한 흑돼지 품종이다. 제주 재래 흑돼지 고기 맛은 그대로 간직하면서 일반돼지보다 근내 지방함량(마블링)이 높아 식감이 부드럽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2013년 개발 당시 농가에서 요구했던 개선 사항, 즉 태어날 때 몸무게(생시체중), 등지방 두께, 이모색 등을 중심으로 10년 동안의 개량 성과를 소개했다. 또한 앞으로 ‘난축맛돈’ 품질 개선을 위한 연구 방향도 논의했다.

 

이어 ‘제주특별자치도 양돈산업 정책 방향 ’(제주특별자치도청 강원명 과장)과 ‘난축맛돈’ 사육 성공 사례(삼호농장 양성룡 대표) 발표에 이어 ‘난축맛돈’ 저지방 부위 구이용 상품을 소개(제주드림포크 변영준 이사)했다.

 

국립축산과학원 임기순 원장은 “‘난축맛돈’이 맛있는 돼지고기로 조금씩 알려지면서 판매소가 전국 40여 개소로 늘었다”며 “이번 학술토론회를 계기로 중앙-지방-민간 협업을 통해‘난축맛돈’품질을 꾸준히 높이고, 산업화 촉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참석자들은 부위별 시식 평가를 하며 ‘난축맛돈’ 소비 촉진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